배너 닫기

넷블루게임즈, '미르의 전설2 어게인' 국내 IP 라이선스 계약 체결

등록일 2019년07월23일 11시53분 트위터로 보내기


 
넷블루게임즈가 위메이드 자회사 전기아이피와 '미르의 전설2' IP 사용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을 통해 넷블루게임즈는 미르의 전설2 IP 라이선스 게임인 '열화뇌정(烈火雷霆)의 서비스 계약을 체결하였으며, 국내 서비스명을 '미르의 전설2 어게인'으로 결정해 정식 출시할 계획이다.
 
미르의 전설2 IP를 활용한 '미르의 전설2 어게인'은 국내 출시에 앞서 2017년 12월 중국 개발사 소주선봉이 제작한 모바일게임 '열화뇌정'으로 론칭되며 큰 인기를 얻은바 있다.
 
'미르의 전설2 어게인'은 철저한 현지화 전략을 통해 국내 출시를 결정했으며, PK와 사북성 공성전, 아이템 거래, 보스 레이드 등이 주요 콘텐츠이다.
 
특히 원작과 거의 흡사하면서 업그레이드된 그래픽과 스킬, 아이템 등은 국내 이용자들에게 원작의 향수를 불러일으키며 긍정적인 효과가 예상된다.
 
미르의 전설2는 국내뿐만 아니라 중국 온라인게임 시장에서 흥행에 성공하며 현재까지도 중국 내에서 높은 인지도를 보유하고 있으며, 미르의 전설2 IP를 활용한 게임들도 좋은 성적을 거두며 IP 파워를 증명했다.
 
넷블루게임즈 관계자는 "이미 해외에서 입증을 받은 훌륭한 IP와 계약하게 되어 기쁘다"라며 "출시 전까지 국내 유저들의 눈높이를 충족시킬 수 있는 철저한 현지화 작업을 통해 흥행을 이어가겠다"고 전했다.
이혁진 기자 (baeyo@gamefocus.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