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데브시스터즈 '쿠키런' 게임 프랜차이즈, 글로벌 1억 5000만 다운로드 달성

등록일 2021년06월08일 09시32분 트위터로 보내기



 

데브시스터즈(공동대표 이지훈, 김종흔)가 자사의 '쿠키런' 프랜차이즈 게임 글로벌 통합 다운로드수가 1억 5000만건을 돌파했다고 8일 밝혔다.

 

데브시스터즈는 2013년부터 2021년까지 8년 넘게 쿠키런 IP를 기반으로 꾸준히 게임을 선보여 왔고, 이제 쿠키런 시리즈는 1억 5000만 누적 다운로드 기록을 보유한 게임 프랜차이즈로 성장했다. 여기에 쿠키런의 전신이라 할 수 있는 '오븐브레이크' 시리즈까지 더할 경우, 전체 다운로드수는 1억 7000만건에 달한다.

 



 

쿠키런은 '마녀의 오븐을 탈출한 쿠키' 이야기를 처음으로 다룬 데브시스터즈의 2009년작, 오븐브레이크를 바탕으로 탄생됐다. 2013년 국내에 먼저 런칭한 '쿠키런 for Kakao'를 시작으로 2014년 'LINE 쿠키런' 2016년 '쿠키런: 오븐브레이크'를 통해 대표 러닝게임의 계보를 이어갔고, 2018년 '쿠키워즈'부터 장르 다각화를 시도해 2020년 '쿠키런: 퍼즐 월드' 2021년 '쿠키런: 킹덤'까지 점차 영향력을 확대해 나갔다.

 

특히 쿠키런의 출발을 알린 쿠키런 for Kakao는 국내에서만 3000만 다운로드를 넘어섰고, 해외로 무대를 넓힌 LINE 쿠키런의 경우 7000만 다운로드를 기록했다. 후속 주자로 러닝 플레이의 무한한 재미를 선보이고 있는 쿠키런: 오븐브레이크도 3700만 글로벌 다운로드를 달성하며 IP의 성장을 견고하게 뒷받침해 왔다.

 

이후 새로운 도전의 발판을 마련한 쿠키워즈와 쿠키런: 퍼즐월드를 통해 400만 다운로드에 달하는 결과를 도출했고, 최근 쿠키런: 킹덤은 쿠키런의 세계와 캐릭터, 공간 등 IP가 가진 가능성을 대폭 확장시키며 출시 두 달 반 만에 1000만 글로벌 다운로드를 돌파하는 저력을 나타내기도 했다.

 

이를 바탕으로 데브시스터즈는 2021년 6월 기준 1억 5000만 이상의 다운로드를 축적한 쿠키런 게임 프랜차이즈를 확보하게 됐다. 현재 개발 스튜디오 프레스에이를 주축으로 3D 캐주얼 액션게임 '쿠키런: 오븐스매쉬'(가제)의 개발이 활발히 진행되고 있는 만큼, 앞으로 쿠키런 게임 프랜차이즈의 규모는 더욱 확대될 전망이다.


쿠키런 IP 및 게임에 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데브시스터즈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