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지스타20]투락, 日 폴라리스-X와 '오디티 댄스파이터' 퍼블리싱 계약 체결

등록일 2020년11월20일 13시15분 트위터로 보내기

 

투락이 일본 퍼블리싱 전문 회사와 손잡고 글로벌 콘솔게임 주요 시장인 일본 콘솔 게임시장 공략에 나선다.

 
투락은 온택트(Ontact)로 진행되는 지스타2020에 참가해 로그라이크 콘솔게임 '오디티 댄스파이터'의 일본 등 글로벌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폴라리스-X는 '스트리트파이터' 시리즈로 전세계에 2D 대전 격투 게임시대를 열었던 개발사 캡콤의 출신들이 설립한 회사로 게임 개발부터 퍼블리싱까지 오랜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다. 현재 국내 개발사와 협업을 통해 일본시장에서 유의미한 성과를 내고 있다.

 
일본 콘솔시장은 북미, 유럽과 더불어 전세계에서 주요 콘솔 시장 중 하나로 손꼽힌다. 국내 게임업체들은 PC온라인, 모바일 게임의 성장세가 잦아들고 있는 만큼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콘솔게임에 집중하고 있는 추세다. 투락은 첫번째 IP 게임 '마키나이츠:블러드 바고스' 등이 국내 및 북미, 유럽 콘솔시장에서 호평받은 바 있어 이번 오디티 댄스파이터의 흥행도 기대된다.

  
오디티 댄스파이터는 투락이 보유한 두번째 IP 게임으로 최고의 댄스 그룹을 꿈꾸는 오디티걸즈 멤버들이 가상세계 버추얼 월드로 들어가면서 벌어지는 일들을 그려낸 것이 특징이다. 
 

플레이어들은 테스, 토스, 테론, 파츄 등 4종의 기본 캐릭터와 히든 캐릭터 6종을 조작해 5종의 테마를 랜덤으로 선택해 스테이지를 이어간다. 각 캐릭터는 기본 스킬 2종과 보스 스킬 10종을 획득할 수 있어 총 120종의 다양한 스킬을 활용해 게임을 플레이 할 수 있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지스타2020 참가를 통해 폴라리스-X와 퍼블리싱 계약하는 등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어 뜻깊은 자리였다”며, “첫번째 IP게임에 이어 두번째 IP 게임인 오디티 댄스파이터는 오랜기간 준비한만큼 개성 넘치는 캐릭터들과 다양한 퀘스트를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