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에이치투, '데드 바이 데이라이트' PC 한국어판 판매 및 할인 프로모션 진행

등록일 2021년04월09일 16시27분 트위터로 보내기

 

에이치투 인터렉티브(대표 허준하)가 비헤이비어 인터렉티브(Behaviour Interactive Inc.)에서 개발한 호러 생존 협동 게임 '데드 바이 데이라이트(Dead by Daylight)'의 신규 콘텐츠 '올킬' 출시에 맞춰 '데드 바이 데이라이트' PC 한국어판 본편 및 관련 컨텐츠를 오늘(9일)부터 다이렉트 게임즈를 통해 판매한다. 더불어 일주일간 할인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올킬'은 한국인 살인마와 '학지운'과 생존자 '이윤진'이 등장해 주목을 받은 신규 업데이트다.

 



 

'데드 바이 데이라이트'는 플레이어들이 네 명의 생존자와 한 명의 살인마로 나뉘어 살아남거나 죽이는 것을 목적으로 플레이하는 호러 게임이다. 생존자는 3인칭 시점에서 플레이하여 주변의 상황을 파악하는데 유리하며, 살인마는 1인칭 시점으로 그들의 먹이감을 쫓아야 한다. 게임을 플레이 할 때 마다 알 수 없게 바뀌는 환경은 생존자들의 탈출을 더욱 어렵게 만들겠지만, 생존자들의 가장 중요한 목표는 살인마로부터 도망쳐 도살장에서 벗어나는 것이다.

 











 

게임 본편에 포함된 챕터들과 살인마, 생존자들 이외에도, 사일런트 힐 시리즈의 처형자와 생존자, 지도가 포함된 '사일런트 힐 챕터', 쏘우의 살인마와 생존자가 등장하는 '더 쏘우 챕터', 한국인 살인마 트릭스터 '학지운'과 생존자인 '이윤진'이 등장하는 '올킬' 등 별도의 확장 컨텐츠를 통해 다양한 캐릭터들과 배경을 추가적으로 즐기는 것도 가능하다.

 

게임 특징
■함께 살아남거나 혹은 버리거나: 생존자는 다른 생존자들을 도와 생존을 도모하거나, 이기적으로 행동하여 혼자 살아남을 수도 있다. 팀으로 움직이든 혼자 움직이든 살아남을 수 있는 확률은 늘 달라진다. 당신은 살인마보다 한 수 앞선 움직임으로 도살장에서 탈출할 수 있는가.

 

■익숙해질 수 없는 생존: 게임을 플레이 할 때마다 모든 요소가 무작위로 생성되어, 많은 경험을 쌓더라도 쉽게 살아남을 수 없게 만든다.

 

■살인마들의 만찬: 당신이 살인마로 게임을 플레이 하게 된다면 잔학한 살인자에서 공포 그 자체인 그 어떤 것까지 무엇이든 되는 것이 가능하다. 도살장에 익숙해지고 각 살인마만의 독특한 능력을 발휘한다면 생존자들을 희생자로 만들 수 있을 것이다.

 

■더욱 깊숙하게: 살인마와 생존자는 플레이어의 전략에 맞춰 사용할 수 있는 각각의 차별화된 능력을 가지고 있다. 생존자들을 사냥하거나 살인마로부터 도망칠 수 있도록 경험과 기술, 그리고 환경에 대한 이해를 터득해야 한다.

 

■실제 사람과 진정한 공포: 치밀하게 짜여진 구성과 공포에 대한 플레이어의 반응이 더해져, 게임은 항상 예기치 않은 방향으로 흘러간다. 다음 모퉁이에 무엇이 기다리고 있을 지는 아무도 알 수 없으며, 분위기와 음악 그리고 섬뜩한 환경이 어우러져 진정한 공포를 체험할 수 있다. 그리고 충분한 시간을 들인다면 안개 속에 숨겨진 무언가를 발견할 수 있을 지도 모른다.

 

'데드 바이 데이라이트' PC 한국어판에 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 및 페이스북, 그리고 유튜브, 다이렉트 게임즈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제작/배급 : Behaviour Interactive Inc. / H2 Interactive Co., Ltd.
플랫폼 : PC(스팀 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