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BORA' 개발 웨이투빗, 국내 가상자산 랜딩 서비스업체 '델리오'와 파트너십 체결

등록일 2020년08월06일 11시04분 트위터로 보내기

 

블록체인 디지털 콘텐츠 플랫폼 프로젝트 'BORA(보라)'의 개발사 웨이투빗(대표 송계한)이 디파이(De-Fi) 서비스 구축을 위해 국내 가상자산 렌딩 서비스 제공업체 '델리오(delio)'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델리오는 가상자산을 활용한 렌딩과 예치 등 크립토파이낸스 서비스를 제공하는 국내 대표 가상자산 렌딩 서비스 기업으로, 올해 3월 차별화된 비즈니스 모델과 성장 가능성을 인정받아 시리즈A 투자유치를 완료했다. 델리오는 현재 450만 명의 연동회원을 보유하고 있으며, 연간 4,800억 원 규모의 렌딩 능력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파트너십으로 양사는 BORA 토큰으로 담보대출을 받을 수 있는 '렌딩 서비스'와 델리오 API 연동을 통해 BORA Wallet(월렛)에 BORA 토큰을 예치하면 이자 수익을 제공하는 '가상자산 예치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추가로 웨이투빗은 기업의 수익을 BORA 토큰 홀더들과 함께 나누는 것을 목적으로, BORA 토큰 예치 서비스 이용자에게 추가적인 이자 수익을 제공하는 방안도 협의 중이다.

 

웨이투빗 송계한 대표는 “델리오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BORA 토큰 홀더들에게 혜택을 줄 수 있는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게 되어 기쁘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기업 및 서비스와 연계해 BORA 토큰의 활용도와 가치를 높여 나갈 계획이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델리오 정상호 대표는 “블록체인 업계에서 꾸준히 성장하고 있는 웨이투빗과의 이번 파트너십이 양사 간 디파이(De-Fi) 생태계 확장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현재 웨이투빗은 다양한 게임의 글로벌 퍼블리싱 서비스와 함께 BORA 아일랜드 계정 ID로 게임 플레이가 가능한 채널링 서비스 'with BORA'를 제공하고 있으며, BORA 토큰의 획득, 소비, 사용이 가능한 전용 콘텐츠가 접목되는 'for BORA' 버전 게임의 글로벌 서비스도 함께 진행하고 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