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유니티 코리아, 코로나19 여파에 '유나이트 서울 2020' 12월 개최 결정

등록일 2020년03월26일 10시17분 트위터로 보내기

 

유니티 코리아(대표 김인숙)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개발자 및 업계 종사자를 보호하고 지원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그 일환으로 먼저 매년 5월경 개최했던 '유나이트 서울'을 올해에는 12월에 개최하기로 했다. 유니티 코리아와 유니티 테크놀로지스 본사는 개발자 및 업계 종사자들의 상황과 건강을 최우선 고려해 '유나이트 서울 2020(Unite Seoul 2020)'의 12월 개최를 결정했다. 유니티는 특히 이번 유나이트 서울 행사를 준비하며 코로나19로 인해 다방면에서 어려움에 직면한 개발자와 크리에이터, 기업들의 고민을 함께 나누고 해결해 나가는데 초점을 맞출 계획이다.

 

유나이트 서울은 오는 12월 1일, 2일 양일간 삼성동 코엑스 컨벤션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되며, 유니티의 게임 개발 기능 활용법과 엔진 로드맵, 게임 서버 활용의 최적화, 게임 플랫폼 확장 등에 관한 다양한 주제의 세션, 이벤트로 채워질 예정이다. 또한 유나이트 서울과 연계해 올 2분기와 하반기에도 개발자 및 크리에이터를 위한 다양한 혜택과 이벤트를 기획하고 있다.

 

또한 유니티는 코로나19로 어려운 환경에서도 개발자 및 크리에이터들이 본연의 업무 창작 활동을 지속할 수 있도록 다양한 온라인 스마트워크 지원 프로그램도 확대 시행할 계획이다.

 

대표적으로 유니티의 유료 글로벌 교육 콘텐츠 플랫폼 'Unity Learn Premium'을 누구나 3개월 간 사용할 수 있도록 무상 제공한다. 유니티 엔진 사용 및 활용법을 효과적으로 배울 수 있는 Unity Learn Premium은 튜토리얼과 핸즈온 프로젝트, 심화 학습, 유니티 전문가의 실시간 강연 등을 포함한 다양한 세부 교육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있다. 또한 유니티 전문가가 게임 및 다양한 산업에서 필요로 하는 유니티 신기술을 라이브로 소개하는 Unity Learn Live도 진행돼 평소 듣고 싶었던 특정 주제의 세션을 시청할 수도 있다.

 

월 1회 진행하던 유니티의 온라인 웨비나도 대폭 확대 진행한다. 온라인 웨비나에서는 유니티 엔진에 대한 유용한 정보 전달은 물론, 실시간 질의 응답도 진행해 국내 사용자들과의 소통을 확대한다. 이 외에도 기존에 진행하던 유니티 기술 컨설팅은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도 제공해, 기업들이 진행 중인 프로젝트들을 차질없이 진행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김인숙 유니티 코리아 대표는 “유니티는 개발자와 크리에이터의 보호와 지원을 최우선 가치로 두고 유나이트 서울 2020의 개최 연기와 온라인 스마트워크 지원 프로그램 확대를 결정했다”며, “전세계적으로 코로나 사태가 장기화됨에 따라 유니티는 개발자의 동반자로서 그 역할을 다하기 위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유나이트는 매년 전세계를 순회하며 열리고 있는 글로벌 개발자 컨퍼런스로, 여러 전문가들의 수준 높은 강연과 업계 종사자들 간의 네트워킹 기회를 제공한다. 지난해 유나이트 서울에서는 다양한 주제에 대한 60여개의 강연이 진행돼 역대 최대 인원인 이틀간 5,000여명이 참가하며 호응을 받았다. 올해에는 초심자부터 숙련자까지 실력에 따라 유니티 엔진을 활용해 콘텐츠를 제작하는 방법을 배울 수 있는 '유나이트 서울 2020 트레이닝 데이(Unite Seoul 2020 Training Day)'도 함께 진행한다. 모든 행사 및 이벤트 내용은 추후 상세 공개 예정이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공직선거법 제82조의 6에 의거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운동 기간인 2020년04월02일 부터 2020년04월14일 까지 게임포커스 기사에 대한 댓글 서비스가 중단됨을 알려드립니다.
독자분들의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