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넷마블게임즈 신작 모바일 MOBA '펜타스톰', 지스타 2016 통해 최초 공개

등록일 2016년11월14일 10시57분 트위터로 보내기


넷마블게임즈(이하 넷마블, 대표 권영식)는 모바일 MOBA 게임 ‘펜타스톰’(가칭, 해외명 전설대전)이 오는 11월 17일부터 열리는 지스타 2016에 첫 선을 보인다고 금일 밝혔다. 중국 텐센트 티미 스튜디오가 개발하고 넷마블이 국내 퍼블리싱 하는 ‘펜타스톰(가칭)’ 은 5대5 실시간 대전을 언제 어디서나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펜타스톰’(가칭)은 게임 내 개성 강한 영웅들을 선택해 빠르게 5대5 실시간 대전에 참여하고 온라인 대전을 경험할 수 있다. 또한, 모바일에 최적화 된 조작으로 언제 어디서나 쉽게 손 안에서 박진감 넘치는 MOBA를 즐길 수 있다

특히, 다양한 공격 루트와 스킬, 장비 등의 게임 요소로 인해 친구들과 함께 전략적인 팀플레이가 가능하며, 정글의 자원을 쟁탈하는 전략적인 플레이나 정글을 활용한 공격도 가능해 최고의 몰입감을 선사한다.

‘펜타스톰’(가칭)은 텐센트가 중국에 출시한지 1년만에 2억명이 넘는 이용자가 즐기고 중국 내 앱스토어 1위를 장기간 집권하는 등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다. 넷마블은 지스타 2016에서 국내 이용자들에게 첫 공개를 한 후 내년 국내 정식 출시할 예정이다. 중국 내에서 ‘왕자영요’로 서비스되는 이 게임은 이미 검증된 게임성을 바탕으로 국내에서도 큰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된다.

넷마블게임즈 권영식 대표는 “전 세계 수억 명의 이용자들이 열광한 모바일 MOBA ‘펜타스톰’(가칭)을 지스타에서 선보이게 되어서 기쁘다”며 “국내 이용자들에게도 지스타를 시작으로 하루빨리 최고의 재미를 느낄 수 있는 5대5 실시간 대전의 경험을 전달 드리겠다”고 말했다.

‘펜타스톰’(가칭)은 오는 11월 17일부터 20일까지 부산에서 열리는 지스타 2016에 시연 가능한 빌드로 넷마블 부스 내 선보인다. 국내 론칭 시 애플 앱스토어 및 구글플레이를 통해 출시하며, 게임에 대해 더 자세한 내용은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



 

김성렬 기자 (azoth@gamefocus.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