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가기 즐겨찾기추가 시작페이지 지원커뮤니케이션즈소개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18년04월24일tue  
뉴스홈 > 게임정보 > 뉴스
2014년01월22일 14시05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넥스문, 사전 등록 이벤트는 마케팅이 수반돼야 효과 극대화

모바일게임의 생존 경쟁이 갈수록 치열해지면서 게임이 출시되기 이전 사전 마케팅에 대한 중요성도 높아지고 있다.

여러 개발사들이 다운로드 수 및 마켓 내 랭킹 순위를 빠른 시일 내에 상승 시키는 CPI(Cost Per Install) 광고 외에 마땅한 대안을 찾지 못해 해당 광고 유형에 많은 자금을 쏟고 있고 이로 인해 정작 게임 개발 비용보다 마케팅 비용이 높아지는 현상이 발생하고 있다.

더욱이 대기업의 자본 유입으로 인해 중소 개발사들이 마케팅 비용을 감당 하기에는 매우 힘들어지며 대안으로 현지 미디어의 네트워크를 활용한 사전 등록 이벤트가 급부상 했다. 사전 등록 이벤트는 게임을 다운로드 받은 유저수가 초기 70~80%로 육박하면서 런칭 초기 게임의 순위를 높이고 진성 유저를 확보할 수 있다는 점에서 각광을 받았다.

그러나 최근 들어 대부분의 모바일 게임 개발사들이 사전 등록 이벤트를 진행하면서 사전 마케팅이 수반돼야 사전 등록 이벤트의 효과를 극대화 시킬 수 있게 되었다.

실제로 해외의 유명 모바일 게임 개발사인 킹(King, 캔디크러쉬사가) 나 슈퍼셀(Supercell, 클래쉬 오브 클랜)의 경우 적게는 런칭 1개월 이전에서 많게는 3개월 이전부터 게임 개발 상황 및 다양한 애셋 노출을 통한 유저들의 인지도 상승에 주력하고 있다. 이러한 티징 방법 이외에도 실제 유저 CBT 모집 및 진행을 통한 사전 마케팅 진행 및 초기 게임 커뮤니티 구성을 한 경우를 심심치 않게 볼 수 있다.

넥스문(NEXMOON) 문두현 대표는 “최적화된 사전 마케팅은 런칭 이후 초기 마켓에서 순위 상승에 큰 도움이 되며 이는 결과적으로 마케팅 비용의 절감을 유도한다”며 “사전 마케팅의 일완인 홍보 및 바이럴 마케팅을 통한 이슈 메이킹은 현지 시장을 정확하게 파악하고 있는 파트너사와 협업이 필수이다”고 강조했다.

차세대 VR·AR 기술-콘텐츠 한 ...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2차 캐...
Team CSL '벽람항로' 메인 캐릭...
 

[1]
엔씨소프트 '리니지 리마스터' 개발...
[인터뷰]항아리게임 '리아의 고리' ...
[이혁진의 게임노트]쓰나미 코앞까...
'몬스터헌터 월드' 시연 나설 심형...
e스포츠 승부조작 사건 또 발생, 선...
'어벤져스: 인피니...
인터랙티브 VR애니...
워게이밍 국제우주...
반다이남코 '갓 이...
CYPHERS Artbook
게임포커스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기사제보 광고및제휴문의
(주)지원커뮤니케이션즈 / 등록번호 : 서울 아01363 / 등록일자 : 2010. 09. 29 / 발행일자 : 2010. 06. 01
제호 : 게임포커스 / 발행인 : 김세영 / 편집인 : 김세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혜수
발행소 : 서울시 서초구 효령로 61 이수빌딩 401호 / 전화번호 : 02-6053-7894
게임포커스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0 Global No.1 Game Media 게임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