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더블유게임즈 첫 회사채 발행 통해 최대 1천억원 자금 조달

등록일 2021년10월15일 16시58분 트위터로 보내기

 

유가증권시장(KOSPI) 상장사 (주)더블유게임즈(대표 김가람)가 최대 1천억원의 첫 회사 공모채 발행에 나선다. (주)더블유게임즈는 회사채 발행과 관련하여 한국신용평가와 한국기업평가로부터 각각 'A0'와 'A-' 신용등급을 부여받으며 사업 안정성을 입증했다.
 

15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에 따르면 (주)더블유게임즈는 한국투자증권을 단독 대표주관사로 선정하고 2년물 3백억원, 3년 2백억원 총 5백억원 규모의 공모 회사채를 오는 27일 발행할 예정이다. 수요예측은 19일 진행될 예정이며 흥행 시 최대 1천억원까지 증액될 수 있다.

 

회사채 공모가 완료되는 경우 (주)더블유게임즈는 두둑한 현금 곳간을 갖추게 된다. 올해 상반기말 기준으로 약 2천5백억원의 현금을 보유한 상황에서 자회사인 (주)더블다운인터액티브의 나스닥 상장 공모자금 약 1천억원과 금번 회사채 공모 자금이 더해져 약 4-5천억원의 풍부한 유동성을 확보하게 된다. 회사는 이러한 재원을 활용하여 M&A 등 성장성 확보에 드라이브를 건다는 입장이다.

 

(주)더블유게임즈 관계자는 “안정적인 사업을 바탕으로 금번 첫 회사 공모채 발행에 도전하게 되었다”며 “금번 자금 조달을 통해 M&A 등 성장성 확보에 힘쓰겠다”고 설명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