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224억원 투입... 문체부-한콘진, '2021 게임콘텐츠 제작지원 사업' 발표

등록일 2021년02월24일 08시51분 트위터로 보내기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와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김영준, 이하 콘진원)이 '2021 게임콘텐츠 제작지원 사업'을 공고하고, 관련 사업설명회를 오는 26일 콘진원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한다.

 

올해 게임콘텐츠 제작지원 사업은 국내 게임산업 활성화와 글로벌 진출 게임콘텐츠 육성을 목적으로 ▲일반형 ▲기능성 ▲신기술 기반형 ▲신시장 창출형 총 4개 부문 224억 원 규모로 마련됐다. 특히 전년 대비 과제 수 및 예산을 확대하고, 지원분야를 플랫폼별로 세분화하여 국산 게임의 경쟁력 강화에 더욱 힘쓸 계획이다.

 


 

신기술 기반형, 신시장 창출형 제작지원 신설로 게임산업 지속 성장동력 모색

우선 '일반형' 부문은 총 111억 원 규모로, 기존 게임콘텐츠 제작지원 사업을 통합, 개편해 플랫폼별 맞춤형 제작지원에 나선다. 

 

▲모바일 분야는 모바일 플랫폼을 통해 전략적 해외시장 진출을 목표로 하는 게임콘텐츠 ▲PC 분야는 PC에서 구동이 가능한 패키지 및 온라인 게임콘텐츠 ▲첨단 분야는 VR, AR, MR 등 첨단기술을 활용한 게임콘텐츠 제작 기업을 대상으로 하며, 3개 분야 모두 과제당 최대 4억 원을 지원한다.

 

올해부터 신설된 '신기술 기반형' 부문은 총 48억 원 규모로, 블록체인, 클라우드, 인공지능 등 신기술을 활용한 게임콘텐츠를 지원한다. 

 

▲블록체인 분야는 과제당 최대 5억 원, ▲클라우드 분야는 과제당 최대 5억 원, ▲인공지능 분야는 과제당 최대 6억 원을 지원하며, 연구소, 대학 등 비영리 기관을 포함한 컨소시엄 구성은 가능하나 주관기관은 기업이어야 한다.

 

'신시장 창출형' 부문 역시 올해 신설되었으며 총 44억 원 규모로 콘솔, 아케이드 등 상대적으로 국내에서 취약한 플랫폼의 게임콘텐츠를 지원해 신시장 창출을 모색하고자 한다. 

 

▲콘솔 분야는 제작 기간이 긴 플랫폼의 특성을 반영하여 단계별 지원하며, 기획형은 최대 1.5억 원, 출시형은 최대 4억 원을 지원한다. ▲아케이드 분야는 중소형은 최대 2억 원, 시장창출형은 최대 4억 원을 지원한다. ▲보드게임 분야는 보드게임을 개발할 수 있는 국내 기업을 대상으로 하며, 과제당 최대 7천만 원을 지원한다.

 

'기능성' 부문은 총 21억 원의 규모로 게임성과 목적성이 결합된 기능성 게임콘텐츠에 대해 과제당 최대 3억 원을 지원한다. 

 

기능성 부문의 세부 분야인 ▲지정 분야에서는 UN에서 지정한'지속가능개발목표(SDGs)'와 연계한 사회공헌 목적의 기능성게임과 실버세대를 위한 기능성게임을 지원한다. ▲자유 분야는 교육, 스포츠, 의료 등 다양한 목적의 기능성 게임콘텐츠 제작 기업이라면 신청 가능하다.

 

선정된 게임콘텐츠는 지난해와 동일하게 FGT(Focus Group Test) 형식으로 국내외 일반 게임이용자 및 전문가의 시연평가를 통해 오류검출 등 출시 전 품질검수도 지원받을 수 있다. 

 

26일 콘진원 공식 유튜브에서 사업설명회, 내달 10일까지 e나라도움 통해 사업 신청

올해 '게임콘텐츠 제작지원 설명회'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콘진원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오는 26일(금) 14시에 온라인 생중계된다. 제작지원 세부내용 및 신청방법 등에 대한 설명을 들을 수 있으며, 실시간 채팅을 통해 질의응답도 진행할 예정이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