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유니티, 접근성 높은 교육을 위해 그래미상 수상자 커먼과 협력 발표

등록일 2021년10월15일 10시16분 트위터로 보내기

 

유니티는 15일 에미상, 그래미상, 아카데미상을 수상한 아티스트이자 배우이며, 작가, 활동가인 커먼(Common)과의 파트너십을 발표했다.
 
이번 파트너십의 일환으로 유니티는 커먼이 시카고에 설립한 크리에이티브 아트 스쿨인 ‘아트 인 모션(Art in Motion, AIM)’에 지원금과 교육 소프트웨어 라이선스를 제공한다. 또한, 교육 커리큘럼 구성과 유니티 통합을 지원함에 따라 학생들의 실시간 3D 기술에 대한 접근성이 높아지며 미래 일자리에 대비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유니티와 커먼은 ‘유니티 포 휴머니티(Unity for Humanity)’를 새롭게 확대한 ‘이매진(Imagine)’ 지원금 프로그램을 공동 런칭하여, 더 나은 세상이란 무엇인가에 대해 생각할 만한 메시지를 담고있는 프로젝트에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커먼이 2019년 설립한 아트 인 모션은 시카고 남부에 위치한 학생 중심의 예술 학교이다. 열정이 넘치는 학생들과 지역 사회의 고유성, 창의성, 문화를 육성, 기념, 공유하는 한편 중고등학교 모델과 결합함으로써, 문화와 사회·정서적 학습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이번 파트너십을 통한 유니티의 목표는 더 많은 학생들이 실시간 3D 기술을 학습하여 미래의 구직 시장에서 실질적인 경제적 기회를 얻는 데 활용할 수 있도록 교육 접근성을 한층 대중화하고 장벽을 없애는 것이다. 
 
유니티의 소셜 임팩트 부문 부사장인 제시카 린들(Jessica Lindl)은 “이번 파트너십은 유니티와 커먼이 공유하는 믿음을 그대로 담고 있다. 우리는 모든 사람이 교육을 받을 수 있어야 하며, 모든 학생은 학업과 예술에 대한 잠재력을 최대한 발휘할 기회를 얻어야 한다고 생각한다”라고 말하며, “커먼과의 협력을 통해 실시간 3D 개발 도구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고 다음 세대의 학습자들이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한 콘텐츠를 제작하는데 영감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덧붙였다.
 
그래미상 및 아카데미상 수상 아티스트인 커먼은 “학생들에게 더 많은 기회를 제공하는 학교를 만들기 위해 집중하고 있다.”고 말하며, “아트 인 모션의 목표는 학생들이 세상을 바꿀 크리에이터이자 리더로 육성하는 것이다. 유니티와의 파트너십이 이러한 비전을 뒷받침할 수 있어 매우 기쁘다”라고 밝혔다.
 
새로운 유니티 포 휴머니티 이매진 지원금 프로그램에 신청은 오는 12월 3일까지 신청 페이지를 통해 참여 가능하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