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조이시티 '크로스파이어: 워존' 10월 6일 출시… 사전 예약 100만 명 돌파

등록일 2020년09월25일 09시38분 트위터로 보내기

 

조이시티(각자대표 조성원, 박영호)가 자사에서 서비스하고 엔드림이 개발한 모바일 전략 시뮬레이션 '크로스파이어: 워존'의 글로벌 그랜드 론칭을 10월 6일로 확정 짓고, 사전 예약자 100만명을 돌파했다 밝혔다.

 

'크로스파이어: 워존'은 온라인 FPS 크로스파이어의 원작 IP를 활용하여 MMOSLG 장르로 개발한 모바일게임으로, 21세기 현대전을 배경으로 도시를 위협하는 대규모 테러리스트 세력에 맞서 싸우는 전략 시뮬레이션이다.

 

조이시티는 10월 6일 출시 일정 공개와 함께 글로벌 그랜드 론칭에 맞춰 이용자들의 기대를 충족 시킬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사전 예약은 한국, 일본을 비롯한 전세계 170여개국에서 100만명을 돌파했다. 이는 약 열흘 만에 달성한 수치로, 원작 IP의 인기가 높았던 대만, 브라질, 러시아 국가에서 많은 참여자가 몰렸으며 한국과 일본 국가에서도 높은 참여 신청을 기록하는 등 게임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사전 예약은 10월 5일까지 공식 브랜드 페이지 및 구글 플레이 스토어를 통해 진행 중이다. 사전 예약 참여 시 희귀 등급 장교 조각 100개 상자 1개, 무공훈장 1개, 1만 골드, 1일 보호막 3개 뿐만 아니라 사전 예약자 30만, 70만, 100만, 150만, 200만 누적 달성 인원에 따른 혜택을 추가로 얻을 수 있다.

 

'크로스파이어: 워존'의 사전 예약에 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 브랜드 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