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NHN-한글과컴퓨터, 클라우드 및 업무 협업 플랫폼 협력 위한 MOU 체결

등록일 2020년05월20일 09시56분 트위터로 보내기

 

NHN(대표 정우진)이 한글과컴퓨터(대표 변성준)와 '클라우드 및 업무 협업 플랫폼'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

 

판교 NHN 사옥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백도민 NHN CIO(최고정보관리책임자), 백창열 NHN 워크플레이스개발센터장, 김대기 한컴 COO(최고운영책임자), 이용원 한컴 영업실장 등을 비롯한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 협약은 코로나19를 계기로 새롭게 주목받고 있는 스마트워크 도입 활성화에 따라, 양사가 보유한 클라우드 기반의 오피스 및 업무 협업 솔루션의 서비스 연계와 협력 체계 구축을 위해 마련됐다. 

 

NHN은 클라우드 협업 플랫폼 'TOAST Workplace Dooray!(이하 두레이)'에 한컴의 웹오피스인 '한컴오피스 웹'을 탑재하여, 두레이 사용자의 온라인 문서 협업이 손쉽게 가능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한컴의 문서변환 솔루션 '독스컨버터(DocsConverter)'와 연계한 문서 변환, 모바일 전자결재, 문서 미리 보기, 콘텐츠 보안, 검색 키워드 추출 등 다양한 기능 구현을 준비 중이다.

 

백도민 NHN CIO는 “NHN은 자체 보유한 클라우드 서비스를 통해 시스템 안정성은 물론, 높은 보안성과 비용 효율성을 갖춘 스마트워크에 최적화된 업무 협업 솔루션을 제공한다”라며, “양사의 이번 업무 협약을 계기로, 일하는 방식에 대한 인식 대전환과 스마트워크 혁신을 이끄는 대표 주자로 입지를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대기 한컴 COO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는 클라우드 기반의 업무방식 전환이 확산됨에 따라, PC-모바일-웹을 아우르며 디바이스에 구애받지 않는 오피스SW의 중요성도 더욱 견고해질 것”이라며 “양사는 국내에 스마트워크 환경이 확산할 수 있도록 상호간 긴밀한 협력 관계를 구축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NHN의 TOAST Workplace Dooray!는 프로젝트 기반의 업무 수행이 가능하고, 메신저, 화상회의, 메일, 캘린더, 드라이브 등 업무 협업에 필요한 모든 서비스를 갖춘 클라우드 기반의 올인원(All-In-One)협업 플랫폼이다.

 

HDC그룹의 8개 계열사, NS홈쇼핑, 오크밸리, 카이스트 등 2020년 5월 기준 약 1,800여 기업에서 채택해 사용 중이며, 한국인터넷진흥원이 주관하는 SaaS(서비스형 소프트웨어) 부문의 클라우드 보안 인증도 획득해 공공기관 내 서비스도 가능해졌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