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라이엇 게임즈 '레전드 오브 룬테라', 신규 확장팩 '힘의 유적' 출시

등록일 2020년10월15일 11시06분 트위터로 보내기

 

라이엇 게임즈가 '리그 오브 레전드' 세계관 기반의 카드 게임 '레전드 오브 룬테라(이하 LoR)'에서 신규 확장팩 '힘의 유적'을 15일 출시한다.

 

힘의 유적 확장팩에는 신규 카드를 비롯한 다양한 요소와 콘텐츠가 추가돼 플레이어들이 매 게임마다 신선한 재미를 느낄 수 있다. 신규 카드로 소라카, 탐 켄치, 쉬바나 등 3종이 등장하며 타곤을 비롯한 빌지워터, 데마시아 각 지역의 카드도 10종씩 출시되어 총 40종의 카드가 새롭게 출시된다.

 

신규 카드 유형도 추가된다. 새롭게 소개되는 카드 유형 '명소'는 게임 속 세계관인 룬테라 속 강력한 힘의 장소들을 나타낸다. 명소 카드는 고유한 능력을 가지고 있으며 유닛처럼 전장에서 플레이가 가능하다. 전장에 등장해 독특한 능력으로 게임의 승패를 좌우하지만 공격하거나 방어할 수는 없으며 명소 카드에 영향을 줄 수 있다고 명시된 카드 이외에 다른 카드의 영향은 받지 않는다. 이번 힘의 유적 확장팩에는 명소 카드 6종이 출시될 예정이다.

 

신규 연구소를 비롯한 다양한 콘텐츠 요소들도 업데이트된다. 신규 연구소에서는 명소 카드와 함께 해당 명소 카드를 지원하는 카드로 구성한 6가지 덱 중 하나를 선택해 힘의 유적 신규 명소 카드를 연습할 수 있다. 또한 신규 시험 힘의 유적 '땅 일으키기', 힘의 유적 퀘스트, 그리고 용이 등장하는 힘의 유적 AI 덱이 새롭게 추가되어 새로 업데이트된 힘의 유적 확장팩을 경험해 볼 수 있다.

 

이 밖에도 LoR의 재미를 풍부하게 해주는 지역 여정도 새롭게 업데이트된다. 타곤, 빌지워터, 데마시아 지역의 여정이 모두 확장되어 힘의 유적에서 등장하는 신규 챔피언과 카드를 얻을 수 있으며 타곤 지역 보상을 끝까지 완료하면 타곤 지역 카드 뒷면을 무료로 획득할 수 있다. 

 

여기에 화염의 드래곤 단짝이, 귀신 들린 땅 보드, 감정표현 4종, 신규 카드 뒷면 2종 등 장식 요소들이 추가되어 시각적인 즐거움까지 더해질 예정이다.

 

한편, 타곤을 배경으로 하는 산의 부름 확장팩은 세 차례에 걸쳐 신규 카드 세트가 출시되며 이번 힘의 유적 확장팩은 지난 산의 부름 확장팩에 이은 두 번째 산의 부름 확장팩이다. 마지막 세 번째 확장팩은 오는 12월 출시될 예정이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