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컴투스, '컴프야 포인트'에서 KBO 리그 재미 더할 다양한 게임 연계 콘텐츠 제공 나서

등록일 2020년05월19일 16시27분 트위터로 보내기


 
컴투스(대표 송병준)가 스포츠 전문 채널 MBC스포츠플러스(이하 엠스플)와 함께 도입, 운영 중인 '컴투스프로야구 포인트'(이하 컴프야 포인트)에서 게임과 연계한 콘텐츠를 대폭 강화하며 야구팬 사로잡기에 나섰다.
 
'컴프야 포인트'는 KBO 선수들의 객관적인 기록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국내 최초의 프로야구 통합 포인트 제도다. 특히, 선수들의 경기 기록을 점수로 환산하고 평가하는 독자적인 시스템을 적용해 기존 프로야구 선수 분석과는 또 다른 재미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먼저 5월 5일 2020 KBO리그 개막과 함께 '컴프야 포인트'는 KBO리그 선수들의 성적을 분석해 주간 단위로 게임 내 적용하는 'LIVE 시스템'을 본격 가동했다. 이로써 유저들은 현실 속 선수들의 컨디션과 능력치를 게임 속에서 재현할 수 있게 됐으며, 실시간 경기 상황과 구단 정보까지 게임 내에서 직접 확인할 수 있어 한층 리얼한 야구 게임을 즐길 수 있게 됐다.
 
'컴프야 포인트'는 게임 밖에서도 야구팬들의 관심을 끌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이며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우선, 지난해 정민철 해설위원이 스프링캠프를 답사하며 신인 선수들의 능력치 측정으로 화제를 모았던 '컴프야 스카우터'가 시즌 2로 다시 돌아왔다. 이번 '컴프야 스카우터 시즌 2'에선 MBC스포츠플러스 박재홍, 심재학 해설위원이 참여해, 직접 미국과 호주로 건너가 신인 선수 및 외국인 선수들의 능력치를 측정하는 이야기를 메인으로 다뤘으며, 이와 함께 박재홍 해설위원의 컴투스 본사 방문기 등 다양한 에피소드도 함께 선보였다.
 
더불어 4월에는 MBC 스포츠플러스 해설위원들이 '컴프야2020'의 단장이 돼 올 시즌 최강 라인업을 구상하기 위해 경쟁을 펼치는 유쾌한 영상 콘텐츠를 공개하기도 했다. 이밖에도 엠스플 프로야구 중계는 물론 공식모델 이종범, 이정후가 출연한 홍보 영상, 연말 야구 토그쇼 등 방송을 통해서도 컴프야 포인트를 만날 수 있다.
 
컴투스 관계자는 "경기장 밖에서도 색다른 야구의 재미를 경험할 수 있는 '컴프야 포인트'와 함께 2020KBO 리그를 더욱 즐겁게 즐기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