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펄어비스 자사주 지급 결정... "회사 성과 가장 직접적으로 공유하는 방법, 일회성 그치지 않을 것"

등록일 2021년05월08일 12시30분 트위터로 보내기

 

펄어비스가 금일(7일) 자사주 지급에 대한 사내 공지를 진행했다.

 

펄어비스는 지난 3월 24일 '2021년 연봉협상'을 통해 인상한 연봉 외에 ▲800만 원 연봉 추가 인상 ▲200만 원 추가 보상 ▲자사주 지급 등 최고 수준의 보상 정책 발표한 바 있다.

 

이는 '최고 노력에 대한 최고 수준의 보상'을 제공한다는 펄어비스 인사 보상 취지의 연장선상으로, ▲연봉 추가 인상 ▲200만원 추가 보상은 이미 완료되었다.

 

펄어비스는 '검은사막' IP를 글로벌에 성공시키며 PC 플랫폼 외에 모바일과 콘솔로도 확대해 150여개국 4천만 명이 즐기는 게임 개발사로 성장했다. 2018년 이브온라인으로 유명한 CCP게임즈를 인수하며 글로벌 게임 개발사로서 입지를 더욱 강화해가고 있다.

 

현재 게임 개발 기술을 더욱 고도화하고 글로벌 파트너사를 확대하며 신작 붉은사막, 도깨비, 플랜 8 개발에 집중하고 있는 상황이다.

 

펄어비스는 2021년 글로벌 역량을 키울 중요한 시기로 판단하고, 헌신하고 있는 직원들에게 현재 뿐 아니라 미래의 가치를 함께 나눌 수 있는 보상 방식을 검토해 자사주 지급을 결정했다.

 

펄어비스 측은 "자사주를 지급하는 것은 회사의 성과를 가장 직접적으로 공유하는 방법으로,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매년 '자사주 프로그램'을 도입해 보상 구조를 더욱 강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직원들이 회사의 주주가 되고 개인과 회사가 함께 성장하며 미래 가치를 연결하고, 그 성과를 함께 그리고 더 크게 나눌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다"며 "자사주 지급은 5월 중 이사회를 거쳐 지급할 예정이며, 수량은 개인별 역량레벨에 따라 산정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취재기사 기획/특집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