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전 서버 최고의 혈맹을 가린다, 엔씨 '리니지M' '그랜드 크로스 시즌 1' 26일부터 진행

등록일 2019년11월21일 16시14분 트위터로 보내기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NC))가 자사의 모바일 MMORPG '리니지M' 전 서버 최고의 혈맹을 가리는 '그랜드 크로스 시즌 1' 이벤트를 진행한다.

 

'그랜드 크로스 시즌 1'은 오는 11월 26일부터 12월 11일까지 2주 동안 '월드 공성전'을 펼치는 이벤트다. 사전 신청으로 당첨된 혈맹이 '아툰' 월드의 10개 서버(아툰01~10)로 이동해 전투를 펼친다. 혈맹 간의 강함과 단합을 겨룬다. '그랜드 크로스 시즌 1'에서 최종 승리한 혈맹은 모든 서버에서 모인 월드 공성 세금의 일부를 보상으로 받는다.

 

엔씨(NC)는 오는 24일까지 '그랜드 크로스 시즌 1' 이벤트 참가 신청을 받는다. 15개 월드(아툰, 케레니스, 이실로테 제외)의 혈맹이 신청할 수 있다. 혈맹 군주가 공식 홈페이지에 게시글을 자유롭게 작성해 신청 가능하다. 당첨 혈맹은 25일 공개한다.

 

'그랜드 크로스 시즌 1'에 신청해 당첨된 혈맹은 ▲혈맹 전체를 '그랜드 크로스 시즌 1'이 열리는 아툰 월드로 이전할 수 있는 서버 이전 티켓 ▲혈맹 지원 아이템(혈맹 레벨 상승 등) ▲이벤트 종료 후 혈맹 전체를 원하는 월드(케레니스, 이실로테 제외)로 이전할 수 있는 서버 이전 티켓 등의 혜택을 받는다. 아툰 월드에서는 신규 월드 콘텐츠 '격돌의 탑'도 먼저 플레이할 수 있다.

 


김성렬 기자 (azoth@gamefocus.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