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WGS, 러너웨이 꺾고 '오버워치 컨텐더스 코리아 2020 시즌2' 최종 우승

등록일 2020년10월23일 13시24분 트위터로 보내기

 

인천 연고 종합프로게임단인 WGS가 22일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 핫식스 아프리카 콜로세움에서 열린 '오버워치 컨텐더스 코리아 2020 시즌2' 결승전 러너웨이와의 경기에서 4대3으로 역전, 2020년 마지막 컨텐더스 왕좌를 차지했다.
  
인천 연고 종합프로게임단인 WGS는 22일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 핫식스 아프리카 콜로세움에서 열린 오버워치 컨텐더스 코리아 2020 시즌2 결승전 러너웨이와의 경기에서 먼저 매치 포인트를 내준 상황에서도 흔들리지 않고 레킹볼-에코-트레이서로 전장을 휘저으며 4대3으로 역전, 2020년 마지막 컨텐더스 왕좌를 차지했다.

 

2020 오버워치 컨텐더스 우승을 한 WGS는 e스포츠 플랫폼X라는 코칭 솔루션 도입으로 우수한 성적을내고 있으며 연습경기등에서도 매번 상위권을 차지한바있고, 2017년 LW BLUE,LW RED와 제휴하여 오버워치 리그의 다양한 감독,코칭 스텝,선수를 발굴 육성한 FPS에 강한 게임구단으로 알려저왔다. 

 

초대 오버워치 리그 우승팀인 뉴욕엑셀시어(NYXL)에 LW BLUE,LW RED 선수,코치 10여명이 전체 이적한바있고,플로리다 메이헴에는 선수,코치 5명이 이적하였고,2020년 오버워치 리그 정규리그 우승팀인 상하이 드래곤즈의 문병철 감독,신동수 코치도 WGS 출신이며, 배틀그라운드의 PIO 차승훈 ,DG98 황대권선수등 세계 최고 수준의 선수들도 WGS소속이었다. 최근 세계적인 게임으로 인기를 끌고있는 발로란트팀 역시 최상위권 성적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2020년 오버워치 컨텐더스 우승을 계기로 WGS는 글로벌 진출을 더욱 확대하게 될 예정이다. 2021년에는 WGS 김승현코치가 미국 보스턴 업라이징의 감독으로 계약하였으며 ,오버워치 리그와 LCK의 다양한 구단에서도 제휴 제안을 받고있는 상황이다.

 

인천광역시 인천테크노파크 관계자는 “WGS와 선수들은 이번 우승을계기로 더욱 해외 리그에 진출하여 꿈을 펼칠수있기를 기원한다”라며 “인천광역시와 인천테크노파크는 앞으로도 아마추어 선수 발굴·육성으로 젊은 세대들의 지원에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WGS 정주희(JUDY JUNG)대표이사는 IP회사들과의 협의하에 팬들과의 소통을 글로벌로 더욱 확대 할 예정이며,11월 이후 개최될 다양한 세계대회와 이벤트대회로 미국,중국,유럽,중동,베트남의 팬들과도 소통의 기회를 확대해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e스포츠에 초대형 투자와 산업화가 시작된 미국, 중국, 유럽에 직접 진출해 한국 e스포츠 선수들을 더욱 후원할 예정”이라며 “5G시대에 맞추어 MCN, 모바일게임리그 사업과 e스타디움, 아카데미사업, 테마파크사업등도 더욱 강화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WGS(WorldGameStar)의 자체 오디션 프로그램인 '월드게임오디션'은 기존 파트너들인 인천광역시,트라이엄프엑스 재단,로지텍,삼공체어,YSK미디어&파트너스,TS파트너스와 해외 파트너들과의 협의가 최종 결정되는 2020년12월부터 시작하여 2021년 상반기중에 선수선발이 확정될 예정이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