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블리즈컨19]스크린샷으로 보는 '디아블로4'

등록일 2019년11월02일 13시50분 트위터로 보내기

 

블리자드가 미국 애너하임 컨벤션센터에서 11월 1일부터 2일까지 양일 간 개최되는 ‘블리즈컨 2019(이하 블리즈컨)’을 통해 ‘디아블로’ 시리즈의 최신작 ‘디아블로4’를 최초로 공개했다.

디아블로4는 역대 시리즈 중 가장 광활한 성역을 구현하는 것을 목표로 개발중이다. 또한 유저들의 선택에 따라 다양한 지역을 선택적으로 즐길 수 있으며 디아블로 시리즈 중 가장 어둡고 차가운 세계관을 가지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유저들은 모든 희망이 부서지고 악마가 군림하고 있는 가장 암울한 상황에서의 성역에서 게임을 플레이하게 되며 넓은 필드를 이동할 수 있는 시리즈 최초의 개인 탈 것이 구현된다.
 

디아블로4에 등장하는 캐릭터는 총 5개로 블리즈컨을 통해 ‘야만용사’, ‘드루이드’, ‘원소술사’가 공개됐다. 이밖에도 유저가 직접 스킬에 다양한 효과를 지정할 수 있는 사용자 지정 특성 트리와 ‘디아블로2’에서 등장했던 룬 시스템이 다시 부활해 게임에 다양성을 부여했다.

 

한편, 혼돈과 어둠의 화신 ‘릴리트’가 지배한 암울한 성역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디아블로4의 출시일은 미정이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