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디지털터치 '삼국지14 wtih 파워업키트' 관련 신규 요소 공개

등록일 2020년10월24일 08시33분 트위터로 보내기

 

디지털터치(대표 정성헌)가 2020년 12월 10일(목) 발매될 예정인 코에이 테크모 게임스의 역사 시뮬레이션 게임 '삼국지14 파워업키트' 및 '삼국지14 with 파워업키트' (Windows/PlayStation4/Nintendo Switch)에서 새롭게 등장하는 요소 '지역이점'과 '유라시아 여러 외국과의 교역' 에 관한 정보를 공개했다.

 

중국 대륙을 둘러싼 전략을 크게 변화시키는 신요소 '지역이점'
'삼국지14 파워업키트'에서는 각 '주'의 도시를 일정 수 제압하는 것으로 다양한 혜택을 얻을 수 있는 '지역이점'이 새롭게 등장한다.

 

예를 들면 '유주'라면 이민족 '오환'과의 교역이 가능하게 되는 '교오', '형남'이라면 재야 무장이나 포로의 등용 성공률이 상승하는 '수사', '청주'라면 자동 점령의 범위가 넓어지는 '중평' 등 전반적인 '주'의 효과가 다른 '지역이점'이 존재한다.

 

어느 '지역이점'의 획득을 목표로 할지에 따라서 취해야 할 공략도 크게 변하기 때문에, 대륙 통일을 둘러싼 공방은 '삼국지14'와는 다른 새로운 전개를 보여준다.   

 

시리즈 최초, 세계의 기술을 손에 넣을 수 있는 '유라시아 여러 외국과의 교역'
'삼국지14 파워업키트'에서는 특정 '주'의 '지역이점'을 얻어서 유라시아 여러 외국과의 교역이 가능하게 되었다. 교역을 할 수 있는 유라시아 여러 외국은 대진국 '로마', 안식국 '파르티아', 귀상국 '쿠샨', 천축국 '인도'의 4개국으로 함께 삼국지와 동시대에 존재한 강대한 나라이다.
 
예를 들면 '사례'의 '지역이점'을 얻으면 '로마', '경조'일 경우 '파르티아', '익주'를 얻으면 '쿠샨', '교주'일 경우 '인도'로 각각 교역이 가능하게 된다.
 
교역에서 여러 외국과의 우호도를 높이는 것으로 여러 외국마다 서로 다른 명품이나 기술, 고유의 전법을 습득할 수 있는 서책 등을 단계적으로 획득할 수 있다.

 

그 중에는 전법의 발동 간격을 단축시키는 '레기온', '안식사법(파르티안 궁술)'을 습득할 수 있는 '안식사법서', 산악지형에서 수송대의 이동 속도를 높이는 '전륜왕수송술', 정치를 상승시키며 수명도 연장하는 '마누 법전' 등 매우 강력한 효과를 발휘하는 것도 있어서, 얼마나 자신 세력과 여러 외국과의 교역이 가능한지, 적대 세력과 여러 외국과의 교역을 저지하는지가 중요해진다.
   
또한 교역에 걸리는 일수가 단축되는 '향도', 교역에서 우호도가 상승하기 쉬운 '특사'가 교역에 관련된 개성으로써 새롭게 추가된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