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10주년 '스타크래프트2' PC방 사용시간 49% 증가... '배그' '오버워치'도 상승세

등록일 2020년08월11일 14시30분 트위터로 보내기

 

e스포츠 리그가 진행 중인 '배틀그라운드'와 '오버워치'의 PC방 점유율이 상승했다. 10주년을 맞이한 '스타크래프트2'의 사용시간 상승세도 눈에 띈다.

 

미디어웹이 제공하는 '게임트릭스 주간 종합 게임 동향(2020.08.03~2020.08.09 )'에 따르면, 카카오게임즈가 서비스 중인 '카카오 배틀그라운드'의 사용시간이 전주대비 14% 증가했다. 여름 성수기를 맞이한 가운데 e스포츠 리그 활성화가 점유율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오버워치' 역시 전주대비 사용시간이 14.78% 상승하면서 주간 종합 게임 순위 4위를 유지했다. 게임 내에서 진행 중인 '하계 스포츠 대회 이벤트가 사용량 증가에 한 몫을 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 밖에도 10주년을 맞이해 대규모 업데이트를 진행한 '스타크래프트2'의 사용시간이 전주대비 49% 가량 증가했으며, '한게임 로우바둑이'의 사용시간도 전주대비 22.43% 증가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