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한국 웹툰의 역사, 조석 '마음의 소리' 14년 만에 완결... 30일 완결 14년 여행 마무리

등록일 2020년06월29일 08시51분 트위터로 보내기

 

총 누적 조회수 70억건을 기록하며 대한민국 웹툰 시장에 큰 웃음과 자취를 기록해 나가고 있는 네이버웹툰 ‘마음의 소리(글/그림 조석)’가 완결을 앞두고 있다.

 

네이버웹툰은 화요웹툰 ‘마음의 소리’가 1,229화를 끝으로 14년간 이어온 연재를 마무리한다고 29일 전했다.

 

네이버웹툰과 대한민국 웹툰 시장 대표 작품 중 하나인 조석 작가의 ‘마음의 소리’는 지난 2006년 9월 8일 ‘마음의 소리 <진실>’ 1화를 시작으로 올해 연재 14년째를 맞이한 개그 웹툰이다. 서울 은평구에 사는 한 가족의 코믹한 일상을 옴니버스 형식으로 그렸으며, 조석 작가와 가족들의 일상을 기반으로 한 창작 개그를 통해 독자들에게 많은 웃음을 선사해 왔다.

 

‘마음의 소리’는 기승전결이 뚜렷하면서도 어디로 튈지 모르는 전개로 연재 초반부터 독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후 일상생활과 조화를 이루는 코믹 에피소드, 유쾌한 웃음을 자아내는 패러디, 매력만점 개성 강한 캐릭터의 등장 등으로 네티즌의 폭발적인 인기를 얻었다.

국내 최장수 웹툰 ‘마음의 소리’가 14년, 5,045일간 남긴 것

네이버웹툰 ‘마음의 소리’는 대한민국 웹툰 시장에서 어떤 작품도 기록하지 못했던 성과를 남겨왔다. 네이버웹툰 ‘마음의 소리’는 연재를 마무리 하는 6월 30일 기준 총 5,045일 동안 최장수 연재 웹툰으로 대한민국 웹툰 독자들에게 총 1,229화에 달하는 스토리를 전했으며, 최장기간 무휴재를 기록했을 뿐만 아니라 흔한 지각 한번이 없었던 작품으로, 작품 자체의 재미와 더불어 '성실한 연재' 자체가 트레이드 마크가 되기도 했다.

 

5,045일 동안 ‘마음의 소리’는 총 누적 조회수 70억 건, 누적 댓글 수 1천 5백만건을 기록하며 갈수록 경쟁이 치열해지는 웹툰 시장에서 꾸준한 높은 인기를 이어왔다.

 

지난 6월 17일 조석 작가의 소셜 채널을 통해 완결 소식이 알려지자 독자들은 “아직 끝나면 안돼요”, “오랜 시간 수고 많았어요”, “‘마음의 소리’를 연재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등 댓글을 통해 아쉬움과 감사의 메시지를 전했다.

 

네이버웹툰은 지난 2006년 9월 연재를 시작한 조석 작가의 ‘마음의 소리’의 완결을 맞이해 마지막화가 공개되는 29일 밤 11시 동료 작가들의 축전과 굿바이 영상이 포함된 이벤트 페이지를 공개한다. 이외에도 14년간 연재 된 ‘마음의 소리’ 레전드 편을 볼 수 있는 ‘다시 보는 레전드 모음’ 서비스도 함께 제공한다. 조석 작가에게 감사 및 축하의 댓글을 남기고 싶은 독자들은 '마음의 소리' 마지막화 감상 후 댓글에 남길 수 있다.

 

마지막 ‘마음의 소리’ 작업을 끝낸 조석 작가는 “다 그렸다는 마음으로 '마음의 소리'를 마칠 수 있어 운이 좋다고 생각한다. 은퇴가 아니니까 이 마음을 갖고 다른 웹툰도 열심히 그리고 싶다”라고 소회를 전했다. 

 

한편, 네이버웹툰의 대표작 ‘마음의 소리’의 마지막화는 네이버웹툰 홈페이지와 모바일 웹, 앱(APP) 등을 통해 감상할 수 있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