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넥슨 '2019 카트라이더 글로벌 슈퍼매치', 'K 올스타'팀 우승으로 막 내려

등록일 2019년08월26일 15시03분 트위터로 보내기


 
넥슨(대표 이정헌)이 캐주얼 레이싱게임 '크레이지레이싱 카트라이더(이하 카트라이더)'의 글로벌 이벤트 대회 '2019 카트라이더 글로벌 슈퍼매치'에서 'K 올스타' 팀이 우승했다고 26일 밝혔다.
 
8월 24일 서울 서초구 넥슨 아레나에서 열린 이번 대회에는 중국, 대만의 유명 카트라이더 선수들이 속한 '스피드 마스터즈'와 '포모사 비스트'가 출전했다. 한국에서는 박인수, 문호준 등 정예 멤버로 구성된 'K 올스타'와 카트라이더 BJ 연합팀 '두두카'가 나섰다.
 
1세트에서는 박인수 선수가 퍼펙트 승리를 이뤄내며 'K 올스타'가 선두를 차지했다. 치열한 접점이 펼쳐진 2세트는 '포모사 비스트' 'Neal' 선수가 뛰어난 주행으로 초반 기세를 모았으나, 집중력을 발휘하며 꾸준히 상위권에 오른 'K 올스타' 전대웅 선수가 세트 1위를 기록했다.
 
각 팀의 에이스가 총출동한 3세트에서는 박인수와 문호준 선수의 협력 플레이로 '스피드 마스터즈'의 'XXX', '포모사 비스트'의 'Neal' 선수를 누르며 'K 올스타'가 글로벌 최고 스피드 레이서의 영광을 안았다.
 
넥슨은 우승팀 'K 올스타'에게 상금 800만원을 수여하고, 준우승팀 '포모사 비스트'와 3등 '스피드 마스터즈'에게는 600만원 및 400만원을 지급했다.
 
이날 경기에서 맹활약한 박인수 선수는 "글로벌에서 이름난 선수들과 레이싱 실력을 겨룰 수 있는 뜻 깊은 시간이었다"며 "이런 이벤트 대회가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개최됐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2019 카트라이더 글로벌 슈퍼매치'는 한국과 대만 유튜브 채널 및 중국 douyu(도위)를 통해 온라인 생중계됐다. 특히 douyu에서는 최고 25만명, 대만 유튜브에서는 3만명 이상이 동시에 경기를 시청하며 호응을 얻었다.
 
'2019 카트라이더 글로벌 슈퍼매치'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카트라이더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백인석 기자 (quazina@gamefocus.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뉴스센터 게임정보

화제의동영상